채소님을 대하는 법 본문

너를향한마음

채소님을 대하는 법

프로필사진
이음
2018.11.02 09:50

FUJIFILM | X100F


엄마가 배추에 쌈싸드셨다는 말에 맛있겠다. 나도 먹고 싶엉! 이라고 추임새를 넣었더니 택배가 왔다.

오오아아아아아아! 

풀님은 고기가 있어야 맛이지, 퇴근길에 고기를 사서 풀님을 영접하러 간다.



FUJIFILM | X100F


칼집이 단전하고 예쁘게 들어간 삼겹살과 가브리살을 사왔다.

한판 넉넉히 구울 수 있는 양을 사도 1만 3천원...

요즘 삼겹살 고기 1만 2천원 하는데도 흔한데... 정말 혜자스럽군....... 후후,



FUJIFILM | X100F


노릇노릇 폴러 팬에 구워주기.

요즘 진짜 열일한다. 가스렌지 화구에서 내려올 일이 1도 엄쪙! 

절대 무거워서 두고 쓰는건 아니에요.............. 또르르,

삼겹살 굽다보면 기름이 쭉 나와서 지글지글 튀겨지듯 구워진다. 다 굽고 기름 한번 따라내고 다시 팬 위에 올려주면 따끈하게 먹을 수 있지.



FUJIFILM | X100F


배고프고 귀찮으니까 오늘은 대충 먹장!

후후후, 고기랑 맥주 사왔으면 된거 아니겠느뇽?!



FUJIFILM | X100F


가브리살이랑 삼겹살이랑 골고루 섞어놨으니 입맛대로 주워먹는걸로!

진짜 귀찮아서 편의점에서 쌈장 사와서 치트키로 집 된장이랑 반반 섞어줬다. 오 이거 신의 한수... 적당히 인공적인 맛! 좋아! ㅋㅋㅋ



FUJIFILM | X100F


고기 굽는 동안 야채 씼는걸 부탁했더니 요래요래 담아놨다.

본건 있어가지공~ 고마워. 근데 깨끗하게 좀 씼자?ㅋㅋㅋㅋㅋㅋ

식당이었으면 바로........ 클레임 걸거야!



FUJIFILM | X100F


새로 산 주스잔, 이라고 쓰고 맥주잔이라 읽는다.

넘나 영롱한것.... 밥하다 요즘 손목이 부실해서 잘 놓치는데 밥솥 놓쳐서 이 나감.... 흑흑,

근데 어쩜 그렇게 부드럽게 나갔지? 아까우니까 그냥 써야징....ㅋㅋㅋ

컬리 주문할때 하나 추가 주문해서 채워넣어야겠다.

무튼 맥주용으로 너무 좋은 이 잔은.... 예쁘다. 입에 닿는 부분이 매우 얇고 정교해서 느낌이 너무 좋음



FUJIFILM | X100F


오늘의 주인공 배추님

아삭아삭 너무 달아, 달고 맛있어! 채즙 팡팡!



FUJIFILM | X100F


그리고 남은 야채는 갓 지은 밥에 고추장에 삭힌 마늘쫑 넣고 고추장 넣서 슥슥 비벼먹었다.

세상 꿀맛~

이렇게 단조로운데 어쩜 그렇게 꼬숩고 맛난지...

역시 집에서 기른 채소가 최고다!


최고!


엄마 사랑해♥


7 Comments
댓글쓰기 폼

WWW.EOO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