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양고기는 처음이야, 유성 봉명동 마이램 본문

좋은날

나 양고기는 처음이야, 유성 봉명동 마이램

프로필사진
이음
2019.03.15 08:56

FUJIFILM | X100F

오랫만에 공기가 쾌청한 날, 사부작 사부작 걸어서 저녁이나 먹을까하고 남자친구를 만났다. 양고기를 먹으러 갈 줄은 까맣게 몰랐지만 기다리는 동안 카메라도 챙겼다. 

아무래도 맛있는거 먹으러 가는 줄 알았나보다~ 그랬나보다~ 히히, 



FUJIFILM | X100F


오늘도 하늘이 너~무 예쁘게 노을이 지고 있어 사진 한장 : )

어제 카메라가 있었으면 정말 좋았을텐데, 매일 카메라를 챙기는 부지런함 따위 나에겐 없으니까.... 네네,



FUJIFILM | X100F


메뉴를 정하지 않고, 무작정 충대 앞 쪽으로 이동했는데, 그곳을 봉리단길이라고 불리더라, 봉리단길 카페거리 : )

쪼로록 많은 식당들을 지나다 양고기집을 보고 급 메뉴를 정했다. 요 거리에는 짬뽕이랑 양고기 가게가 너무 너무 많다. 지난번에도 다음번엔 꼭 도전해보자 하고 그냥 지나쳤는데 오늘은 용기내어 도전!

생에 첫 양고기 요리에 도전해보았다. 꺄흥!

일단 2인 셋트메뉴로 주문하고 칭따오도 주문했다. 요긴 2인 셋트가 3인분으로 되어있어, 역시 배운 구성!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사람이 북적북적 많고, 일하시는 분들이 쉬지않고 테이블을 케어해주니까 사진은 부끄러워서 많이 못찍었다. 

기본 찬들은 종류가 많지는 않지만 다들 자극적이지 않고 맛있었다.



FUJIFILM | X100F


불이 들어오고 -

요 돔 모양의 불판은 고독한미식가에서 고로아조씨가 양고기 먹을때 등장했던 것과 제법 비슷한다. 높이가 좀 더 낮은것 같다. 고건 정말 봉긋했는데,

맨 위에 기름덩어리를 올려주면 골을 타고 쪼로로록 기름이 떨어지는 구조, 갖고싶다. 하지만 집에선 쓸수가 없어....



FUJIFILM | X100F


양갈비 2개 그리고 양등심 1의 구성, 세트메뉴 2인의 구성이었다.

나중에 메뉴를 보니까, 양갈비 + 양등심 + 프랜치랙요렇게 각각 구성이 있는 스페셜 세트가 있던데 그걸로 주문할껄! 이라고 생각했지만 내 입엔 요 선택이 탁월했다-

세트메뉴가 아니어도 양갈비, 양등심, 프랜치랙 요렇게 세가지 부위밖에 없으니 다양하게 먹고 싶다면 스페셜 세트가 좋을 것 같다.



FUJIFILM | X100F


아웅, 뽀얗다. 세트 메뉴에 왜 양갈비가 두개 일까 생각해보니 뼈무게가 있다보니 고기가 생각보다 많지 않다.

크.... 어린양이라더니 보기만해도 부들부들 할 것 같아, 미안하지만 맛있게 먹을께 ㅠㅠ



FUJIFILM | X100F


달궈진 불판엔 먼저 야채들을 쪼로록 얹어주고 양고기에서 나오는 기름으로 함께 구워먹는데 가지는 정말 너무너무 맛있다.

가지 만만세! 나중에 고기 하나 더 추가하고 먹을땐 야채에 가지를 주로 달라고 요청드렸다. 가지 너무 맛있어!



FUJIFILM | X100F


야채는 계속 우리가 구워 먹어야 하고, 고기는 일하시는 분이 전부 봐준다.

진짜 테이블이 전체 다 차고 나면, 정말 너무 바쁘실것 같다. 눈치껏 구워먹으려고 집게를 들면 소리없이 다가오셔서 고기를 봐주신다. 고맙게!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연기가 퐁퐁 올라오고, 일하시는 분들의 손길이 몇번 오가고 나면 먹을 준비 완료.

그동안 같이 먹을 수 있도록 야채도 부지런히 뒤짚어 익혀준다. +0+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이제 드셔도 됩니다' 하는 봉인의 해제의 메세지가 들리면,

손질해서 야채위로 올려주신 양등심 먹을 시간! 두근두근, 나 양고기는 정말 처음이란 말이야!

남자친구는 종종 회식으로 양꼬치를 먹어봤다고 쯔란 같은 향신료 양념에 찍어먹으면 잘 먹을 수 있다고 했지만, 용기내 허브솔트만 찍어 먹어봤다.

어? 냄새 하나도 안나는데? 이건 그냥 육향이잖아.... 크어어엉, 너어어무 부드럽더라 ㅠㅠ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곧이어 양갈비도 뼈와 살을 불리해서 챱챱 썰어서 구워주신다.

으...... 양갈비가 진짜 취저... 양등심은 정말 너무 부드럽던데 요건 좀 씹는 식감도 있고 부드럽고...크.... 진짜 맛있게 먹었다. 지금도 침고영 ㅠㅠ

남자친구가 화이트데이니까 양고기 사주는거라고... 그게 뭔 상관이야! ㅋㅋㅋㅋㅋㅋ



FUJIFILM | X100F


명란버터밥인가? 그거랑 해물중화라면? 사이드 메뉴에서 고민하다 안먹어본 프랜치랙을 주문했다. 칭따오도 한병 추가!

오, 프랜치랙은 마블이 더 있구나,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요 녀석도 곧 해체되어 휘리릭 우리의 입속으로,

개인적으론 프랜치랙이 더 고급부위라고 하지만 그냥 양갈비 메뉴가 입에 더 맞았다. 담백하고 씹는 맛이 좋아서 더 맘에 들어!

다음번에도 방문하면 일반 세트메뉴에 꼭 중화라면을 먹어봐야지! 



FUJIFILM | X100F


FUJIFILM | X100F


밥먹고 나오니 대기하고 있는 분들도 몇팀있고, 화장실 간 남자친구 기다리는 동안 앞에 장식물을 찍어보았다.

순식간에 불이 꺼지고 나니 분위기 없네, 없어.


맛있게 식사하고 공기도 좋고, 행복했던 화이트데이. 

그런걸로 기억하자!



17 Comments
  • 프로필사진 스스무 2019.03.15 09:42 신고 흐어!!! 양고기!!! 넘 좋아요ㅠㅠㅠ
    저는 저렇게.. 화로구이로 먹는 것도 좋고.. 양꼬치도 좋고ㅠㅠ, 마음에는 쯔란 팍팍 찍어먹는 양꼬치도 드셔주새오!
    한국에 들어오는 양고기는.. 다 어린양들이라서(미안) 냄새 안 나고 맛있다고 그르더라고요..!!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eoom.net 이음 2019.03.19 19:46 신고 그래요? 양꼬치는 아직 무서워서 도전 못해봤거든요!
    양꼬치는 나중에 술고래님이랑 먹으러 가볼께요, 혹시 제가 못 먹을때를 대비해서 대신 먹어줄 그 분과 함께 ㅋㅋㅋㅋㅋ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hititler.tistory.com 히티틀러 2019.03.15 12:49 신고 예전에 양고기가 냄새난다고 한 건 양고기 자체가 우리나라에서 잘 소비가 안 되니까 질이 떨어지기도 했고, 또 1년 이상 된 나이든 양이 많이 들어왔어요.
    크면 누린내가 많이 나고, 이걸 잡기 위해서 향신료를 많이 치고.. 하다보니 한국인 입맛엔 맛없다.. 못 먹겟다.. 라는 얘기가 나왔던 거구요.
    요새는 주로 1년 미만의 어린양이 많고, 신선도도 좋다보니 말씀하신대로 냄새도 안 나고, 부드럽더라고요ㅎㅎ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eoom.net 이음 2019.03.19 20:22 신고 아하, 어린양 어린양 하던데, 역시...ㅠㅠ
    왠지 더 고마운 마음을 가지고 먹어야겠어요. 크흡,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too612.tistory.com 꿍스뿡이 2019.03.18 10:25 신고 세종에 살고 있어서 여기에 가보기에는 그리 어렵지 않을거 같습니다! ㅎㅎㅎ
    저 양고기는 한번도 먹어보지 않았는데 여기는 고기가 참 잘나오네용~?
    가격대가 어떤가용~?(특히 중화라면 ㅋㅋㅋㅋㅋ이거 JMT일거 같은 느낌이 팍팍 들어서용 ㅋㅋㅋㅋㅋㅋ)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eoom.net 이음 2019.03.19 20:33 신고 중화라면은 6천원이었던거 같구요.
    밖에 메뉴판이 있어서 가격대는 부담없다 들어갔는데 나올땐 가격보고 깜놀... 크크크,
    생각해보니 1인분 양이 적어요... 2인분이 1인분이라고 생각하셔야 해요...
    가격은 1.5 였어요. 프랜치랙만 1.8!
댓글쓰기 폼

WWW.EOO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