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터미널 부근 담백한 유성만두 본문

좋은날

대전 유성터미널 부근 담백한 유성만두

프로필사진
이음
2019.03.22 16:00

지인에게 전날 발급받은 회사 제출용 영수증을 잃어버렸다고 재발급을 부탁 받았다.

사실 이놈의 영수증 발급 때문에 식당에서 몇번씩 언쟁했던 기억이 있어서 안해주고 싶었는데, 생각과 달리 이 식당에서는 너무 친절하고 기분좋게 영수증 재발급을 해주셨다. 오예! 기분좋게 미션도 해결으니 우리의 문제도 해결해야지, 밥 먹자! 밥!


시원한 냉면이 해장으로 제일 필요했는데, 먹지는 못하고... 근처의 만두가게를 찾았다. 유성만두, 유성터미널 근처 유성 자이 앞 쪽에 위치한 유성만두는 내가 유성으로 이사오기 전부터 있었으니 꽤 오래된 식당이다.




만두국과 고민하다 결국 만두전골 2인과 군만두를 주문했다.

시원하고 달지 않은 동치미와 김치가 나온다. 거기에 겉절이라니, 오오!

주재료의 원산지가 넣고 빼고 할것도 없이 모두 국산이라 좋았음, 크으!





칼칼한 국물이 더 당겨서 사진상으로 매워보이는 만두전골을 주문했는데, 생각보다 아니, 하나도 맵지 않았다. 

버섯은 그렇다치고 새우가 들어있어서 깜짝놀랬, ㅋㅋㅋ 새우 엄청 맛있었다. 손에 묻혀가며 까먹은 보람이 있었다. 냄새도 없고 살이 단단하니 짱 맛!

개인적으로 만두전골은 한희수 개성만두를 제일 좋아하지만, 요집엔 군만두가 있으니까! 히히,




전골을 주문하면 밥이 반공기 정도 나온다. 아웅 귀여워, 

남자친구가 밥도 주니까 엄청 좋다고....ㅋㅋ 




만두 속재료가 모두 살아있어서 맛있었다. 담백하고 삼삼해, 아작아작 씹히는 야채들 식감도 좋고!

냉동만두 24개에 2만 4천원인던데, 만두 하나에 천원꼴이구낭... 그렇구나~




전골 다 먹어갈 무렵 군만두가 나왔다.

오래된 식당인데도 식기와 조리기구가 깨끗했다. 특히 전골용 버너의 스텐부분이 어찌나 반짝반짝하던지 : )

깔끔하게 관리되는 느낌이라 밥먹으면서도 기분 좋았다.


담에 또 먹으러 가야지, 그땐 군만두는 포장해와야지... 배불러 힘들었다. 허........

18 Comments
댓글쓰기 폼

WWW.EOO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