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월의 어떤 주말, 본문

그냥그런이야기

오월의 어떤 주말,

프로필사진
이음
2019.05.29 21:33


블로그 카테고리마다 나름(?) 어울리는 그림을 그려봤다. 흐흐흐,

어쨋든 오월의 어떤 주말 이야기, 따로 식당으로 포스팅하자니 귀찮고... 감흥이 없기 때문에 그냥 묶어서 기록으만 남겨 봄 : )




술고래님이 갑자기 양고기를 사주신다고 소환한 징기스...

네? 왜죠? 제가 못먹어본 양고기는 양갈비가 아니고, 양꼬치인데요..... 뭐 무슨 좋은 일이 있는지 굳굳이 양고기를 사겠다기에 나갔다,

2차, 3차로 우리가 돈 더 많이 쓰고 돌아온 날, 뭐. 그래도 즐거우면 됐지... 예....ㅋㅋㅋ


1차로 양고기 셋트 한판,

이날 스물네살 남자 어린이도 만났다. 풋풋해.

뽀송뽀송 부러워.... 크흡... 내 나이 열개만 가져가주세요......




술이 남았으니 안주를 리필해본다.

징기스칸을 시켜봤다, 생각보다 별로.....였어....

양갈비도 우리 입맛엔 마이램이 훨훨훨 맛있었고, 아 그런 의미에서 양갈비 먹고싶다.

크흡,




2차로 양꼬치집을 갔다.

양이랑 원수진것도 아니고.....라고 하기엔 내 주변의 양띠들은 정말, 진상 진상 상진상

아오, 다 잡아먹어 버리게쒀!





양꼬치 기본 셋트에 마라샹궈를 주문했다.

아하, 양꼬치는 이렇게 나오는구나~

오오오, 양꼬치 처음보는 1인




가만히 앉아서 돌려돌려 구워주는거 날롬날롬 주워먹었다.

오오오오, 좋으다! ㅋㅋㅋ

고기는 굽는것도 재밌는데, 누가 해주는 것도 좋아!




남자들이라 그런가 일단 다 굽고 본다.

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종종 먹어보고 싶던 마라샹궈,

오예 양꼬치와 마라샹궈를 다 먹어볼 수 있는 기회라니...

근데 이거 뭥미 ㅠㅠ

맵지도 않고, 하 마라는 역시 나랑 안맞나....

가재 까지 너무 힘들고, 안먹어! 안먹는다고!




다시 양꼬치에 집중,




저기..... 훈제에요?

과자에요? 너무 바싹 구워놨......ㅋㅋㅋ 그....그래도 고맙습니다...




갑자기 노래방 타령해서, 택시타고 집 근처로 순간이동!

요즘 택시엔 이런 것도 있구나.....

대박...


그렇게 노래방 들러서 신나게 놀고 헤어졌던 날,

그런 의미에서 노래방 가고싶다. 둘이서,

내 가수 노래 메들리로 부르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다른 날의 주말,

점심은 뭐 먹을까 방황하다 유성만두




걸어가느라 더웠는데 시원한 동치미먹고 속이 쑤우우욱~

아, 달지 않고 맛있어 : )




오늘은 만둣국,

만둣국 먹으면서 밥 먹고 뭐 할까 고민하다, 유성 크게 한바퀴 걸어보기로....

전골도 맛있었는데 만둣국도 괜찮네-




그리고 빼먹음 서운한 군만두

근데 너무 많아서 배터질뻔 ㅠㅠ

앞으론 군만두 하나, 만둣국 하나 이렇게만 먹자!




유성 온천문화축제 하기 전이라 여기저기 한참인 눈꽃나무 : )

예쁘다. 예뻐!




어디 카페를 갈까 어슬렁거리다, 홈플러스 앞 카페 보라에 들어갔다.

손님 무엇? 한참을 기다렸다.




오래 기다리게 해서 죄송하다고 서비스로 보라 아이스크림도 주셨다.

오오, 건강한 맛 : )

근데 우리는 산책해야되니까 정말 후다다닥 먹고 나왔다.





아이스크림 먹으면서 옆 자리도 좀 찍어보고,





결국엔 갑천변으로 옮겨왔다.

그늘에 앉아 바람 쏘며 경치 구경하며 커피도 마시고,

갑천변 쭉 따라 내려와 한참 걷다 돌아왔다.


아, 


그것도 정말 얼마 전 일 같은데 한참 전이네...

시간 빠르다.








15 Comments
댓글쓰기 폼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jjomin.tistory.com jjo_Mean 2019.05.31 14:15 신고 ㅋㅋㅋㅋㅋㅋㅋㅋ점심을 먹고왔는데도 음식 사진을 보니까 먹구싶네여ㅠㅠ 다 제가 좋아하는...ㅋㅋ 근데 마지막에 아이스크림은 무슨 크림같아요! 엄청 부드럽고 맛있게 생겼어여ㅠㅠ 먹어보구싶네영ㅋ

WWW.EOO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