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사람을위한마음

직장인 점심 도시락 #001

by 이음 2018. 2. 6.

명란 계란말이 도시락

명란 하나 통으로 넣어 말아준 계란말이와, 에쎈뽀득 문어모양으로 만들어서 구워주고-

새콤한 냉이초고추장무침, 그리고 젓갈 조금.

노란 옥수수가 톡톡 박힌 옥수수밥




김치볶음밥 도시락

묵은 총각김치와 김치, 참치를 넣고 푹 한번 끓여 들기름에 볶아둔 볶음김치가 있었다.

남은 밥 한공기와 잘 볶아서 계란후라이 이불을 덮어주면 완성 : )




토마토 푸실리 파스타

소세지 하나 송송 썰어넣고, 올리브, 양파 넣어 휘리릭 토마토 소스 파스타

시판 소스 하나에, 케찹 조금 넣어서 달달 볶아주면 꿀맛!




옛날 도시락 

구운 야채도 들어있으니 옛날 도시락은 아닌가, 계란말이 하나, 김치볶음, 소세지부침

든든하고 맛있엉, 하지만 소세지는 역시 분홍소세지!




돼지불고기 도시락

완두콩 콩콩 박힌 흰 쌀밥에 엄마가 단짠단짠으로 양념해준 돼지불고기

엄청 야들야들하고 부드럽다. 설에 가면 또 해달라고 해서 얼려놔야지, 야채도 큼직큼직 많이 넣어주셔서 1인분씩 소분해서 포장해두고, 하나 해동해서 휘리릭 볶아주면 뭐, 다른 반찬 없어도 훌륭!




두부조림 도시락

김치볶음 한냄비 해놓고 매일매일 김치볶음 넣은 도시락.

두부가 버섯 이불을 덮어 안보이지만, 진~하게 양념해 푹 조린 버섯두부조림이다.

갑자기 배추 나물이 먹고싶어서 배추 몇 장 떼어 삶아내고 간장이랑 참기름으로 조물조룸 ^^




안동찜닭 도시락

안동찜닭을 배달해 먹으면서 중 사이즈로 주문했다. 도시락반찬 싸려고 ㅋㅋㅋ

살만 발라서 남은 양념에, 양파랑 버섯, 대파 다시 썰어넣고 양념. 어제 삶아둔 계란이 있어서 반개 잘라 넣어주고

시래기 나물 무쳐놓은 것도 같이 : )


댓글0


Sorry, your browser does not support inline SV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