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타인의 식탁

뜻밖의 맛집, 아리소바제면소

by 이음 2022. 1. 23.

토요일은 커튼 보러 가는 날 : )

커튼을 계약한 커튼명가 창은 유성온천역 근처에 위치해 있는데 사실 오가며 많이 봤을텐데 관심있게 본 적이 없었다. 커튼을 주문하면 레일까지 시공해주고 설치해주니까 깔끔하게 맡기기로! 겉지는 맘에 쏙드는 커튼을 찾지 못해서 한군님 취향을 존중하여 구매했다. 님이 만족하면 됐지! 그래도 나중에 맘에 드는거 발견하면 바꿔가며 사용해야지... = ㅅ =....

 

 

우산거리 오랫만에 본다. 뒤집힌 우산도 있고.... 예전에 서울에서 본거랑 스케일이 다르구나싶....

오랫만에 보니까 왤케 아담해?!

우산거리를 한바퀴 돌아도 운영하는 식당이 없다. 술집들이라 낮엔 영업을 안하네, 그럼 아까 봐뒀던 아리소바제면소를 가자!

배고파. 더 안둘러볼래.

 

 

옆에 잇마이타이는 대기가 엄청 많더라, 예전에 갔을때 음식이 너무 달아서 별로였던거 같은데 인기 폭발이라니 맛있어진건가? 그럼 또 호기심이 생긴다. 하지만 우리는 아리소바제면소를 들어왔으니 주문을 해본다.

입구에서 큐알체크인하고 자리에 앉으면 테이블 마다 테블릿이 구비되어 있어서 따로 종업원을 만나지 않고 주문에서 결제까지 가능하다. (현금결제는 따로 앞에서 도와줌) 비대면 주문 너무 좋아!

우리는 맥주, 소바마끼, 김치돈까스,치킨가라아게카레우동을 주문했다. 고사리 소바를 먹고 싶었는데 한군님이 카레우동을 원해서 바꿈... 하 나 이날 왤케 착하지? ㅋㅋㅋㅋㅋㅋㅋ

 

 

한군님이 가라아게를 먹자고 했는데 나는 이 소바마끼가 궁금해서 소바마끼를 주문하고, 카레우동 토핑을 가라아게로 주문했다. 제일 처음 나온 소바마끼... 와 이거 너무 맛있다 +_+

자극적이지 않은 맛인데 씹히는 소바도 구수하고, 아보카도가 부드럽게 어울린다. 그리고 짭조롬하게 씹히는 야채 조림이 있는게 그게 끝까지 너무 맛있다. 우엉은 아닌것 같은데 박고지? 무? 그런거 같은데 맛있어! 맛있다!

맥주랑 호로로록 먹어버림... 컁... 또 먹구싶다. 냠냠,

 

 

한군님의 김치돈까스,

돈까스 바삭하고 튀김옷이 고소하다. 토마토 베이스에 김치를 넣고 푹 졸인 느낌이라 해장될 것 같은 소스가 담뿍 올라가 있다.

요것도 맛있음. 밑에 스텐 받침이 있어서 밑으로 흐른 소스에 돈까스가 절여지지 않아서 너무 좋았다. 소스가 밑으로 다 떨어졌다고 하길래 그럼 반대로 돌려먹으라고 해줌 ㅋㅋㅋㅋㅋㅋㅋ

 

반응형

 

그리고 나의 가라아게 카레우동

와, 이거 먹고 소바마끼말고 가라아게 먹어도 좋았겠다 싶었다. 사실 이런데는 보통 다 냉동식품 가져다가 파니까 당연히 소바마끼를 주문했는데 이게 왠걸? 직접만든 닭 튀김이라니!

진짜 뜨겁게 튀겨져서 나오는데 튀김도 너무 바삭하고 육즙이 촉촉해서 베어물면 행복했다. 가라아게 너무 맛있어... 사실 카레를 생각보다 안좋아해서 특히 카레 우동은 더...? 진짜 한군님이 먹고 싶다고 해서 주문했는데 튀김이 살렸다.

팽이버섯튀김도 맛있고 꽈리고추도 맛있고! 가라아게는 진심 맛있어!

 

 

카레 소스 남으면 넣어 먹으라고 주신 누룽지,

요것도 별미 : )

카레 소스를 미리 너무 많이 퍼먹어서 아쉬웠다. 좀 불어야 할 것 같은데 비벼먹은 느낌?! 그래도 빠삭빠삭 맛있었음

 

 

별 기대 없이 들어와서 너무 맛있게 먹어서 좋았던 아리소바제면소

충남대 근처여서 확실히 손님 연령층이 젊어서 머슥했다. 이제 젊은 애들 가는데 가면 좀 쫄령.... 헷, 

그래도 나 담에 또 오고 싶어! 먹으면서 얘기했더니 그러자고, 담에 오면 고사리소바에 누룽지 순두부 니꾸우동 먹기로 했다...ㅋㅋ

그래 그땐 그럼 가라아게를 사이드로 먹자, 후후후

 

 

댓글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