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말랑말랑 싱글라이프

전체 글831

워터저그 스텐 스피고(수도꼭지, 손잡이) 사용 방향 변경하기 워터저그 스텐 스피고(수도꼭지, 손잡이) 사용 방향 변경하기 밤켈 스퀘어 워터저그를 구매할때 함께 구매한 스피고 ^_^ 배송부터 손잡이 방향까지 불평불만을 쏟아내게 했던 그 문제의 스피고! https://www.eoom.net/860 밤켈 스퀘어 워터쿨러저그, 스피고는 글쎄? KT 마들랜 서비스에서 구매한 밤켈 워터저그, 지난 포스팅에서도 말했듯 거의 마지막에 배송 받게 되었고, 거의 한달만에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스피고는 또 따로 배송받았다. 먼저 받은 분들은 www.eoom.net 남자친구에게 고장 나도 좋으니 스피고 사용 방향을 고쳐 달라고 주문했다. 집에 가면 해준다더니 한참 얘기가 엄쒀! 오늘 닦달해서 바로 수리에 들어갔다. 흐흐흐, 고장 나도 괜찮으니까 부담 갖지 말고 뿌시렴! 기존 사용 방향 12시 ▶ 9시 방향을 9시 ▶ 6시로 변경해 달라고 했다. ..

2021. 10. 11. 6

29CM 스페셜오더, 프레임바이 프레임케이스 세트 : ) 29CM 스페셜오더, 프레임바이 프레임케이스 세트 : ) 아이폰 13 예약구매를 하고, 남자친구가 빨리 케이스 사라고 잔소리~ 잔소리~ 어휴.... 근데 사실 아이폰 13이 출시되면 이번엔 꼭 핸드폰을 바꾸겠다 생각을 하던터라 인스타그램 광고에서 '오! 이거야!'하고 봐두었던 케이스가 있었다. 그게 뭔지 기억을 못할뿐 ^_^ 내 인스타그램은 온통 보름, 반달, 밤이로 채워져있어서 사실 아이폰 케이스가 나올 이유가 없는데 역시 알고리즘의 세계란 알 수 없는 것... 그 케이스를 보고 오, 이걸 꼭 사야겠어! 마음만 먹었을 뿐, 캡쳐도 메모도 해두지 않았다. 나란 냔.... ^_^ 그래서 검색을 했지... '아이폰13 투명카드케이스 카드 두장' 그래서 다시 찾게 된 프레임바이 프레임케이스.... 하, 첫번째 봤을땐 아이폰13 출시 한참 전이라 관심이 없었고, 두번..

2021. 10. 10. 2

55번째 캠핑 : 밀키트도 훌륭해! 55번째 캠핑 : 밀키트도 훌륭해! 개천절 연휴 급하게 캠핑장을 예약해서 또 나갔다. 이번주도 나가고 싶지만... (캠핑장 예약이 하늘의 별따기) 원래는 무주 덕유산 휴양림을 예약했지만 갑자기 평소에 가보고 싶었던 캠핑장에 취소 자리가 났길래 예약을 시도했는데 덜컥 결제가 되어버렸지 모야? 호달달달, 덜컥 결제하고 후기를 찾아보니 안좋은 후기가 너무 많아서 걱정하니 하루 다녀오는 건데 뭘 그렇게 신경쓰냐는 말에 울컥... 님 때문이라고! 불평불만 오지는 님 때문이라고! 어쨌든 우리는 토요일 아침 또 집을 나섰다 : ) 예약은 가능하지만 자리는 선착순 지정이라 일찍 출발한다고 했지만 도중에 차에 이상 신호가 있어 천천히 이동해서 예상 시간보다 30분 넘게 늦었다. 그래도 입실시간보다 빨랐지만 다른 사람들은 더 빠른 것! ㅋㅋㅋ 거기에 토요일..

2021. 10. 10. 3

농라 고성용성호 손질피문어 소분 구매 농라 고성용성호 손질피문어 소분 구매 농라에서 눈여겨 봐뒀다 해당 상품을 구매할 일이 있으면 찾는 판매자가 몇 있는데 그중에 문어를 담당하고 있는 고성용성호 판매자님. 지난 추석에 차례상에도 올리고 엄마랑 먹으려고 고성용성호에서 작은 사이즈의 피문어를 주문했다. 시골집으로 배송 시켰는데 엄마한테 손질하고 삶으라고 할 수가 없어서 그냥 받은거 그대로 냉동보관 해달라고 한 후, 월요일에 세척해서 삶았는데 와 너무 맛있어... 한번 냉동해서 맛없을까봐 조금 걱정했는데 엄마가 이번 문어 너무 부드럽고 맛있다고 좋아하셨다. 농라에서 주문하는 문어는 언제나 성공인데 이번엔 직접 삶았는데도 실패하지 않았다. +_+ 그리고 이번에 대문어 소분 판매를 하시길래 잽싸게 손들어서 주문했는데 택배를 받아보고 멘붕이 왔다. 왤케 커? 내가 소분 문어를 한두번 사본..

2021. 10. 5. 0

54번째 캠핑 : 어린이의 가족들과 달자캠핑장 54번째 캠핑 : 어린이의 가족들과 달자캠핑장 요즘 어린이를 자주 보는 느낌?! 꺄르르, 대전 사무실에서 같이 일할때는 매일 봤는데 요즘은 한달에 한번만 봐도 자주 보는 기분이다. 얼마전에 서울 미팅때도 만나고 캠핑장에서도 만났으니 정말 자주 본게 맞네?! 캠핑의 세계에 발을 들인 어린이, 다시 어린이가 되었군... 후후후, 캠핑 시작하면 또 같이 캠핑 가기로 했는데 몇 주 전에 예약해 둔 그 날이 왔다. 그래서 다시 달자캠핑장 어린이 부부는 이미 백신 접종을 완료 해서 제재없이 만날 수 있어서 좋다. 우리도 빨리 2차 맞아야지! >_< (근데 코비드 반점 생겨서 무서워졌엉.... 또르르, ) 이번 캠핑은 지난번 보다 여유로웠는데 찍어둔 사진이 별로 없다. 왜지?! 집에서 출발하면서 어린이에게 출발을 알려주고 옥천휴게소에서 만나 간단하게 간식 사먹고..

2021. 10. 1. 4

아이폰 13 사전예약에 성공해 버렸지 뭐야? 아이폰 13 사전예약에 성공해 버렸지 뭐야? 이런 아이폰 13 사전예약에 성공해 버렸지 뭐야? 지금 사용하는 아이폰X를 오빠한테서 2018년 12월에 뺏어왔는데 벌써 꽉 채운 3년째 사용 중이다. 그전에 사용하던 모델은 아이폰6이었다. 와 이게 얼마만에 새 핸드폰을 사보는거지? 까무룩..... https://www.eoom.net/451 2018년 마지막 주말, 2018년이 가기 전에 다행히 엄마보러 다녀왔다. 겨우내 장박을 신청해 뒀더니, 캠핑 안가는 주는 다른 일 처리하느라 바쁘다. 오빠들이랑 시간맞춰 겨우겨우 다녀옴. 후후, 남자친구랑 같이 가느 www.eoom.net 아이폰 13이 공개되고 시에라블루에 홀딱 반했는데, 막상 실물 인증샷들을 보고 나니 왠지 공홈의 이미지 보다 채도가 낮아보여 조금 답답해보였다. 한낮에 야외에서 빛 받고 찍은 ..

2021. 10. 1. 8

2021년 추석 2021년 추석 2021년 추석의 기록은 사진이 별로 없다. 카메라를 챙겨가긴 했지만 구내염 + 백신 맞고 컨디션이 그닥 좋은 상태도 아니었고, 발톱 부상까지 입은터라 그저 움직일 수 있는 상태에 감사했달까... ㅠ_ㅠ 무언가 끊임없이 움직였지만, 사진으로 남길 수 있는 상태는 아니었던... 후후후, 토요일 대전-평택지제역으로 이동해서 작은오빠를 만나 집으로 이동하니 거의 12시, 아롱이가 있었다. 아롱아, 잘 지냈어? 나비는 어디갔어~ 나비~ 아, 귀여워 : ) 다음날도 아롱이, 그늘에 자리 차지하고 누워있는거보고 호다닥 달려가서 카메라를 챙겨왔다. 어디갈라고! 다행히 어디 안가고 다시 누웠다. 때마침 나비도 왔다. 엄마 말로는 나비가 아롱이를 귀찮게 한다고 했는데, 내가 볼땐 둘이 똑같어~ㅋ 아롱이랑 우리 반달이랑 ..

2021. 9. 30. 5

무화과요거트, 무화과 좋아♥ 무화과요거트, 무화과 좋아♥ 무화과를 좋아한다. 무화과가 무슨 맛이야? 라고 물어보면 콕 찝어서 그 맛을 설명할 수 없지만 껍질 속의 과육이 부드럽고 녹진하게 입안에 퍼지면 풋풋한 향도 나고, 담담한 단맛과 새콤함은 살짝 스쳐 지나간다. 그러고 보면 신 과일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무화과를 좋아하나? 한껏 더운 늦여름에 국도에서 사 먹은 푹 익은 무화과가 너무 달고 맛있었던 기억이 아직도 생생하다. 지금도 무화과가 열리는 시기에 맞춰 집에 가면 엄마가 나무에서 따온 작은 무화과를 입에 넣어 주신다. 아들들은 이 맛을 모른다고 : )

2021. 9. 29. 6

불멍 필수품 천연착화제 파이어콘, 이제 토치는 그만! 불멍 필수품 천연착화제 파이어콘, 이제 토치는 그만! 캠핑용품 후기를 보다가 발견한 파이어콘, 이건 꼭 남자친구에게 사줘야겠다 싶어 바로 주문했다. 한개에 1800원 정도 주고 구매한 것 같은데 최저가는 알아서 찾아보셔야 할 듯! 어짜피 배송료가 추가되니까 5개 주문해봤다. 아무리 좋아도 솔직히 보관할 공간도 없고~ 쌓아두고 쓰는 성격은 아니라 일단 5개만 주문해 봄. 처음 사용할때는 바빠서 따로 사진을 못찍고, 두번째 사용하면서 사진을 찍어뒀다. 옥수수로 만든 천연착화제 파이어콘 파이어콘은 말 그대로 옥수수... 옥수수 속대로 만든 착화제다. 요즘은 쌀겨, 옥수수, 나뭇가지 뭐 그런 것들로 다양한 착화제가 나온던데 그동안 무식하게 토치질만 하고 있었다... 하, 토치를 사용하는게 절대 나쁜건 아니지만 습기를 먹은 장작에 불 피우려고 계속 토치질을 하고 있..

2021. 9. 24. 0

입주 인테리어 하고 싶어! 입주 인테리어 하고 싶어! 참 사람의 욕심은 끝이 없다. 물론 그중에 최고봉은 나님... 나님이시다! 그래도 도덕적으로 나쁜 짓을 해서 내 욕심을 차리는 건 아니니까 나쁜 건 아니지, 암만! 내가 뒤통수치는 건 오로지 한 사람 그분일 뿐... 🤣 처음 도전하는 청약에 덜컥 당첨이 되어 운이 좋았다 싶었지만 층이 한층만 높았으면, 왜 이 동만 피했으면 좋겠다고 했던 동인가 미련을 버리지 못했다. 가진 것에 만족해야 하는 법이지만... 사람이 그게 쉽지 않으니 사람이지! 계약하면서 새 아파트니까 인테리어 하겠어? 하고 넣은 옵션들이 지금 시점에 인테리어 하려고 보니 괜히 신청했나 후회만... 흑흑, 덕분에 큰 공사는 없지만 큰 공사가 없어서 턴키 업체를 찾을 수나 있을까 걱정이다. 인테리어 시장이 호황이다 보니 기존에 생각했던 예산을..

2021. 9. 23. 4

캠핑음식 : 브리치즈구이/고메 치킨박스/버크셔K 삼겹살구이/새우감바스 캠핑음식 : 브리치즈구이/고메 치킨박스/버크셔K 삼겹살구이/새우감바스 캠핑장에 도착해서 남자친구에게 타프 칠 방향과 위치를 잡아주고 나면 나는 텐트를 치고 작은 짐들을 꺼내 조립한다. 각자의 할일을 착착 하고 나면 사이트 구축 마무리도 금방 : ) 출발할때 사온 얼음은 반은 스탠리 캠프 크록에 담아줬다. 이건 아이스 커피 마실 용도 : ) 캠프 크록에 얼음을 담아 야외에 두니 2시 정도에 담아서 밤 10시까지는 거뜬했다. 이정도면 괜찮다 싶었지만 그래도 확실히 쿨러 안에 넣어둔 얼음도 상태가 좋았다. 얼음양이 확실히 많았고, 이번엔 쿨러를 자주 여닫지 않았더니 다음날까지 괜찮았다. 크록에 둔 건 밀폐되어 두어서 왠지 깨끗한 느낌이 들어 좋았달까.... 크록에 담고 남은 얼음은 워터저그에 채워줬다. 워터 저그에 물 채우고, 얼음 넣고 맥주를 담았다. 두캔 넣으니 넘칠 것 같..

2021. 9. 22. 4

잉스 타프웨빙 데이지체인과 오로라 반디 잉스 타프웨빙 데이지체인과 오로라 반디 남자친구가 타프웨빙을 사고 싶다고 할 땐 콧방귀를 뀌었는데 사고 나니 이렇게 만족스러울 수가 없다. 확실히 일반 스트링에 비해 수납의 부피는 좀 차지하지만 사용할 때 손에 잡히는 피로감도 덜하고 더 쉽다. 웨빙스트링을 구매할때 데이지체인을 보고 '오, 좋은데?'하고 생각은 했지만 웨빙스트링 사는 것도 좀 비쌌어서 한번 더 고민했다 주문했다. 사실 그 시점에는 딱히 맘에 드는 컬러의 제품이 없어서 딱히 구매욕이 안생겼기도 하다. 예쁜게 최고니까! 그러다 요 컬러를 보고 뿅! 반해서 사버렸다. 흐흐흐, 마시멜로~ 잉스 데이지체인 실제로 처음 받았을 때 너무 색이 흐리멍텅한가? 싶었는데 설치하고 나니 은은하니 예쁘다. 뭔가 어디둬도 잘 어울릴 것 같은 느낌! 타프에 딱 붙여놓으면 예쁘쥬~ 후후후, 잉스 데이지..

2021. 9. 16. 2